::: 도서출판 기파랑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차 례

(영어판) 발행인의 말 - 데이비드 던햄

이 청년을 보라 - 데이비드 림보

들어가며

편견과 의식화의 온상 / 호랑이 굴로

1. 강의실에 도덕은 없다

절대악은 없다는 교수들 / 내 편이면 살인도 무죄

2. 내로남불의 정치학

좌파의 대선불복 / ‘부자 감세’ 때리기 / 언론은 기울어진 운동장 / ‘정의와 복지’라는 유령 / “공화당이 나라 망친다” / “민주당에 한표를”

3. 아직도 마르크스

“만국의 노동자여 단결하라” / 차이나 신드롬 / 자본주의.자본가.기업 혐오 / 거대 노조와 대학의 결탁 / 그들의 ‘자연’에 인간은 없다

4. 역(逆)차별적 인종주의

미국에선 백인이 소수자 / 흔들리는 역사교육 / 못되면 백인 탓 / 로드니 킹과 LA ‘봉기’ / 블라인드 전형의 역설

5. 섹스의 전당

모든 예술은 외설로 통한다 / 대낮 교정의 스트립과 리얼섹스 / 교육자의 탈을 쓴 늑대들 / 동성애, 아동 섹스, 수간 / 섹스하러 대학 왔나

6. 신(神)이 떠난 골짜기

낙태.안락사는 엄연한 살인 / 기독교인이 차별받는 나라 / 유대인은 왕따

7. “9ㆍ11은 미국 탓”

“오사마 만세!” / 이슬람을 비난하면 안 된다고? / 테러 옹호는 지적(知的) 테러다

8. 반미(反美)를 넘어 혐미(嫌美)로

사담의 하수인들 / 암살 놀이, 인간방패론까지 / 끝나지 않은 전쟁 / 교수들이 졌다

9. 막장 대학신문과 동아리들

대학신문은 빨간 잉크로 / 동아리에도 금수저가 / <텐퍼센트>와 퀴어 / 무슬림과 <알 탈리브> / 미국은 더 이상 용광로가 아니다

10. 어떻게 할까

왜 편향되었는가 / 왜 먹혀드는가 / 무엇을 할 수 있는가 / 실행계획 / 학우들에게 호소함

인용 출처

감사의 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