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소개

  • HOME
  • 도서소개
  • 정치·사회

헝그리 사회가 앵그리 사회로

  • 지은이전상인
  • 옮긴이-
  • 출간일2020년 2월 5일
  • 쪽수376쪽
  • 제본형식무선
  • ISBN978-89-6523-608-5 03300
  • 정가19,500원

주요 온라인서점 판매페이지 바로가기

책 내용 소개

‘말’의 시대, 그래도 서늘한 名문장들

지난 30년 가까이 나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 달에 한 번 정도 칼럼을 써 왔다. 칼럼 쓰기는 지금까지 대학교수로서 내가 해왔던, 혹은 내가 할 수 있었던, 거의 유일한 ‘외도’였다. 물론 매번 산고가 고통스럽기는 했지만 솔직히 말해 ‘창작의 고통’을 즐긴 측면이 더 많다. 또한 내 칼럼을 읽어주는 독자가 그럭저럭 존재해 왔다는 것도 참으로 고마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무엇보다 칼럼 쓰기는 나를 항상 시대와 세상에 대해 ‘깨어 있게’ 만들었다. 언제나 ‘쓸 거리’에 배고픈 상태였기 때문이다. _‘에필로그’, 375쪽

2002년부터 2019년 말까지 조선·중앙·동아·부산일보를 비롯한 신문잡지에 연재 또는 부정기 기고한 글 89편을 고르고, 집필 시기 상관없이 주제와 키워드의 흐름을 따라 全 8부로 판을 아주 새로 짰다. 두 번째 칼럼집이지만 부제를 ‘칼럼선(選)’으로 한 이유다.

당시론 시사 현안에 밀착했던 주제들은 이제 와 한 걸음 물러서서 보니 새로운 화두(話頭)를 쥐여주는가 하면, 어떤 것들은 다시 살아나 바로 오늘 아침 쓴 것처럼 무릎 탁 치게도 하고, 십여 년 전 그때나 이제나 달라진 것 하나 없어 가슴 먹먹하게 만들기도 한다.

 

 

■ 목차

 

책머리에

1 시대의 풍경들

아! 대한민국, 플래카드의 나라
자폐증 사회
잠을 잊은 대한민국
익명사회의 그늘
대한민국은 연예(演藝)사회
TV의 공공장소 무단점거
디지털 유목사회의 상징, 백팩(backpack)
소음을 줄이고 볼륨을 낮추자
예전에 노인은 우리 곁에 있었다
그 남자의 편의점

2 일상 속 문화

식탐(食貪)사회, 식탐시대
클래식 연주회장의 개와 휴대폰
문화권력 교보문고
한국인의 ‘나이프 스타일(Knife Style)’
해외여행의 대량소비시대
KTX 시대의 문화적 음영
명화(名畵)와 공중화장실
‘개그 콘서트’의 빛과 그림자
권력이 덜 설치고 돈이 덜 까불게
공영방송에 지방은 없다
김인혜 교수를 위한 변명

3 공간으로 읽는 세상

환경과 개발은 둘이 아니다
공사(工事)안식년제를 생각한다
공사판과 선거판
국가 인프라 정책에 로마인의 지혜를
저속(低速)도로의 문화경제학
빈부의 등고선
사열하고 가버리는 공사다망한 분들
모델하우스 유감
쉰 돌 맞은 국립공원, ‘한국적 풍경’ 지키고 살려야

4 서울 이야기

수도 서울에 대한민국이 없다
너무 특별한 서울시
‘시민’의 서울, ‘신민’의 평양
문화도시 서울로 가는 또 하나의 길
G20은 정말 ‘서울’에서 열렸을까?
광화문 광장을 다시 고친다고?
대원군의 광화문, 박정희의 광화문
도시는 기억으로 살아간다
‘보이지 않는 도시’를 살리고 키워라
도시계획, ‘그들만의 잔치’
스마트도시의 인문사회학

5 현대사와 한반도

잊혀진 건국일
교과서에서 박물관으로 번진 역사전쟁
80년대의 장막을 거둬라
‘진실의 순간’ 맞은 운동권 전체주의
구로공단 50주년을 맞으며
소리 없이 맞는 ‘새마을의 날’
햇볕정책은 세습독재의 동반자
새마을운동 시즌2는 북한에서
너무 가난하면 꿈도 없고 적(敵)도 없다
배고프면 집에 오면 된다
Yes, 강원도
떠나는 발길 무거운 58년 개띠들
DMZ에 넘실대는 불안한 관제(官製) 평화

6 대학과 지식인

애국(愛國)을 말하지 않는 우리나라 대학들
병든 지식인의 사회
우리에겐 ‘대학’이 없다
정치시장은 지금 지식인 특수(特需)
80년대 이념권력과 직면한 지식인 사회
책 안 쓰는 한국의 보수(保守) 지식인
박사의 나라
글쓰기의 몰락
국어정책에 발상의 대전환을
그들에게 영혼을 허(許)하라

7 정치와 권력

자학하기 위해 OECD에 가입한 것 같은 나라
봉급 사회에서 배급 사회로 가는 나라
이대로면 한국에도 ‘불만의 겨울’이 온다
세상은 그런 식으로 좋아지지 않는다
민주주의의 기초는 ‘개인’이다
관료집단은 대통령의 자산인가, 부담인가
촛불 민주주의와 일상 민주주의의 슬픈 괴리
‘386 코드정치’… 국망(國亡) 초래한 조선시대 도덕정치
이석기를 보며 이념과 이권을 생각한다
지금 보수세력에게 필요한 것은 강한 ‘권력의지’
박근혜 시대와 21세기 경향분기(京鄕分岐)
지방선거에 지방이 없다
‘문재인표 지방분권형 개헌(改憲)’ 정답 아니다
야망 시대의 조락
달력이 없는 청와대
당당한 개인주의가 우리의 미래다
‘순한 양 떼’는 없다

8 미국 이야기

우리는 그들을 얼마나 아는가
갈수록 복잡해지는 인종 지도
시시콜콜한 규정들 숨 막힌다
테러가 불붙인 내셔널리즘
‘성공의 전도사’ 오프라 윈프리
메이저리그의 정치 논리
이혼도 많지만 재혼도 많다
한인교회는 ‘작은 정부’

에필로그  

저자 소개

전상인

: 연세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브라운대학교에서 사회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미국 워싱턴주립대 및 일본 히토쓰바시대 방문교수, 한림대 사회학과 교수를 지냈고 현재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로서 ‘계획이론’ ‘도시사회론’ ‘공간의 문화사회학’ 등을 가르치고 있다. 『대안교과서 한국근현대사 』(공저), 『아파트에 미치다: 현대한국의 주거사회학 』, 『편의점 사회학 』, 『공간으로 세상읽기: 집, 터, 길의 인문사회학 』, 『공간 디자이너 박정희 』 등의 저서와, 역서로 『국가처럼 보기: 왜 국가는 계획에 실패하는가 』(제임스 C. 스콧), 『지배 그리고 저항의 예술: 은닉대본』 등이 있다.